HOME > 제품소개 > PRODUCT2
 
 
 
           DINH™ 히트파이프 제습기란 무엇인가?
 
DINH™ 히트파이프 제습기는 공기조화시스템의 반송 공기흐름으로 부터 많은량의 열을 회수하여
공급공기흐름쪽에 열을 이동시켜줄 수 있는 열 변환장치이다. 일반적으로 Heat Pipe는 R-22 또는 R-134a의 작동유체로 충전되어 있어서 기계적인 일이나 에너지의 도움없이도 증발과 응축과정을
통하여 열을 이동 시킨다.
 
당신의 HVAC시스템을 히트파이프 기술을 이용한 강력한 제습기로 변화시켜 드립니다.
 
DINH™ 히트파이프 제습기는 2개의 부분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첫번째 부분은 공기조화기의 냉각코일전면 유입공기 흐름쪽에 위치한다. 더운공기가 첫번째 부분을 통과하면, 액체 냉매가 증발하여 냉각코일 후부쪽에 위치하고 있는 두번째 부분으로 열을 이동시킨다.
여기서, 냉각 코일 전면에 위치한 증발 코일로 유입되는 공기로부터 열이 제거되고 계속해서 공기는 냉각코일을 통과함으로써 더욱더 낮은 온도로 강하하여 더 많은 응축수가 제거되며, 과냉공기가 히트파이프의 두번째 부분을 통과할때는 원래 첫번째 부분에서 흡수한 동일 열량을 이용하여 재 가열해 줌으로써 쾌적한 온도 및 낮은 상대습도를 유지할 수 있게된다.
 
           히트파이프 제습기 적용시 공기조화시스템의 이점
 
놀랍게도 본 시스템의 전체적인 예냉 및 재열과정은 히트파이프의 수동적인 현상때문에 에너지의 공급없이 이루어진다. 결과적으로 히트파이프 공기조화시스템은 통상적인 방법에 비교하여 50~100%

의 더 많은 습기를 제거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무료 재가열로 인한 쾌적공기를 얻을 수 있다. 대부분의 경우에 이러한 제습효과로 부가적인 습기제어의 필요성을 느끼지 않게 해준다.


[공기조화기 내부에서의 히트파이프응용]
히트파이프는 신선공기도입시 건물부하의 짐이 될 수 있는 습기부하를 감소시키는데 탁월한 강점을 가지고 있다. 또한, 히트파이프는 획기적으로 습기를 제거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신섡공기를 에너지 소비없이 재 가열시킴으로써 쾌적온도를 얻을 수 있다. Heat Pipe를 이용한 신선 공기조절 장치는 통상적인 재가열 공조시스템의 1/2 에너지 비용으로도 ASHRAE 추천 온·습도 조건을 만족시킬 수 있다.
 
 
 
DINH™ 히트파이프 제습기는 제습기는 오늘날 가장 효율적인 제습방법으로 알려지고 있다. 1980년대 중반부터 히트파이프가 HVAC 응용분야에 광범위하게 적용된 이래, 수많은 시스템이 호텔, 음식점, 학교, 제조시설 현장등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습기문제 해결의 최적방안으로 인정받고 있다.
 
 
 
           히트파이프의 구조
 
히트파이프는 비압축성 액체로 채워진 속이 빈 원통파이프 구조로
되어있다.


1. 열이 증발부분(A)에서 흡수되어 작동유체가 증발하고 증발된
    기체는 상승하게 된다.(B)

2. 증발기체가 히트파이프의 응축부분(C)에 도달하면 열은 주위로
    발산되고 기체는 응축하게 된다.

3. 응축된 작동유체는 중력작용 또는 심지(D)에 의한 모세관 작용에
    의해 증발부분으로 되돌아오고 같은 사이클은 반복하게 된다.
 
문제점 : 히트파이프 기술을 적용하지 않은 공기조화장치
1. 덥고 습한 공기의 공기조화
    전형적인 공기조화방식의 냉각 코일에 의해서는 여름철 덥고, 습한 공기의 일부분의 습기 제거만
    이 가능하며, 만약 적정 습도로 조절되지 않은 공기를 공급할 경우 실내는 차갑고 축축하게 느껴
    진다.
2. 과냉공기를 재열할 경우
    이러한 공기조화 시스템에서는 적정 공기온도 유지를 위하여 많은 양의 재열에너지를 소비하게
    된다. 이럴경우, 건물의 적정온도는 유지될 수 있으나 여전히 습기찬 느낌을 느끼는 경우가 있다.
 
 
해결책 : 히트파이프 기술을 적용한 공기조화장치
1. 공기가 히트파이프의 증발부분을 통과하면서 예냉된다. 이러한 예냉작용으로 공조기의 냉각코일
    이 현격히 더 많은 양의 열과 습기를 제거할 수 있도록 해준다.
2. 공기가 히트파이프 응축부분을 통과하면서 약간 더워진다. 이러한 가열 작용으로 오직 작은양의
    재열 에너지가 필요할 따름이다. 이제 건물 실내환경은 건조하고 쾌적하게 느껴진다.